너 하고 나…

0 0
Read Time:22 Second

사실 우리는 아무런 상관 없는 사람들이다.
서로를 알고 같이 밥을 먹기도 하고 같이 놀러갈 수도 있지만
우린 사실은 아무런 상관이 없는 사람…

단지 넌 오래전부터 알고 있었지만, 난 그렇지 못했던 것 뿐이다.
그 어떤 구속력 같은 게 우리 사이에 있는 줄만 알았다.
근거없이 마냥 그렇게 기분 좋게 생각했던 거였다.
이젠, 차라리 후련해졌다.

아직도 조금의 어색함이 자꾸만 마냥 그렇게 기분 좋게 생각했던 나로 만들지만,
곧 익숙해 지리라 믿는다.

너 하고 나, 우린 아무런 상관 없는 사람들이니까…

Happy
Happy
0 %
Sad
Sad
0 %
Excited
Excited
0 %
Sleepy
Sleepy
0 %
Angry
Angry
0 %
Surprise
Surprise
0 %

Average Rating

5 Star
0%
4 Star
0%
3 Star
0%
2 Star
0%
1 Star
0%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