넌 나에게 숫자로 말하자면 ‘100’이다.
하지만 너에게 내가 ‘100’이 되지 못한다는 걸 알고 있다.
그렇지만 ’50’정도는 된다고 믿었다.

하지만 난 너에게 아무것도 아니었다.
난 ‘0’이었다…

카테고리: DIARY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