꽃을 보러 갔다가 사람들만 보고 왔다.
하지만 그리 나쁘진 않았다.
사진도 몇 장 찍었고, 한강이 얼마나 대단한지도 깨달았고…

그러니 이제 다시 또 시작이다…

카테고리: DIARY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