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 때, 나는 그림에 빠져 살았었다.
한 때, 나는 글에 빠져 살았었다.
한 때, 나는 춤에 빠져 살았었다.

한 때, 나는…
신에게, 음악에, 너에게…

지금, 나는 과거에 빠져 살고 있다.

카테고리: DIARY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